빵과 말씀으로 든든한 세밑을 보냅니다

친구가 가르쳐준 단호박 케이크 만드는 법을 옮겨보려고 합니다.

이 친구는 서양식 음식을 잘 만드는 것 같습니다.
친구가 하는 요리에 대해 관심 있어 하니까 기회가 될 때마다 가르쳐주겠다고 했습니다.
그것도 만들기 쉬운 요리로 말이죠.

단호박 케이크 만드는 과정도 친구가 직접 만들면서 설명해주었습니다.
나중에 저도 한번 만들어 보았는데, 재료만 준비되어 있으면 손쉽게 만들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보기에도 좋고, 맛도 좋은 빵이 됩니다.


♡ HJ 단호박 케이크♡

<준비물>
중력분(all purpose flour) 1+2/3컵
버터 1/2컵(=1 stick)
설탕 1컵(흰 설탕과 꿀가루를 섞어 1컵이 안 되게 넣어도 됨)
달걀 2개
단호박 으깬 것 1컵(캔에 들어 있는 호박 pure는 사용하기 편리함)
바닐라 액 1ts, 다진 호두 2/3컵, 베이킹 파우더 2ts, 쿠킹 스프레이(오일)

** 이 재료들은 빵 만드는 재료들 파는 진열대(밀가루 있는 언저리)를 이리저리 살펴보면 거의 다 구할 수 있는 것 같습니다.
처음에 어디서 재료들을 사야할 지 헤매던 기억이 나서 잔소리를 덧붙여 봅니다. ^^


<만드는 법>
1. 실온(★)에 있던 버터에 설탕을 넣고 포크로 섞습니다. 크림처럼 될 때까지요.
2. 달걀을 한 번에 다 넣지 마시고, 1 개씩 넣어서 1번과 분리되지 않도록 잘 섞습니다.
3. 바닐라 액과 호박 퓨레를 넣고 잘 저어줍니다.
4. 중력분 밀가루와 베이킹 파우더를 3번 위로 체에 내려서 고무주걱으로 살살 섞어주세요.
5. 다진 호두도 넣어 주시구요.
6. 빵 틀에 쿠킹 스프레이나 오일을 바르고 모든 재료가 섞인 5번을 붓습니다.
7. 미리 350℉(180℃)로 달구어진 오븐에서 60분을 구워줍니다.

** 45분쯤 지났을 때 케이크의 가운데를 그어주면, 케이크의 표면이 예쁘게 터집니다.
**단호박 케이크를 선물로 굽고 싶을 때 - 머핀 틀에 굽고, 머핀 위에 자르지 않은 호두나 초록색 껍데기를 그대로 둔 채 작게 자른 단호박 조각으로 장식하면 모양을 낼 수 있습니다.




위의 요리를 가르쳐준 친구와 또 다른 친구와 함께 성경공부를 한 지 일 년쯤 되었습니다.
성경 말씀을 읽는 기쁨과 더불어 서로의 삶도 나누며 위로하고, 격려하고, 가정과 각자 섬기는 교회에서 신앙생활을 더 잘 하기 위한 자극도 줍니다. 
예수님 안에서 귀한 친구들을 만나게 되어 얼마나 감사한 지 모릅니다.

아이들이 겨울 방학을 보내는 동안 이 친구들과 약속한 것이 있습니다.
방학 동안은 만나서 성경공부를 하지 않고 요한복음을 써 보기로 했습니다.

성경을 그대로 옮겨 적는 것은 처음인데, 성탄절과 맞물려 복음서를 쓰다 보니 그 내용이 마음에 더욱 다가왔습니다.
성경을 쓰는 동안 잊어버리고 있던 온갖 생각들이 찾아왔습니다.
성경 66권을 두 번인가 세 번인가를 베껴 쓴 엄마 생각은 정말 많이 났습니다.
그러다가 성경에 다시 집중하면 생각들이 얼마쯤은 정리되곤 했습니다.

큰 아이가 자기도 써 보겠다며 자리를 잡고 앉습니다.
가끔 큰 아이 방을 들여다보면 성경을 베껴 쓰고 있어서 괜히 흐뭇해 했었는데, 얼마나 쓸 지는 몰라도 함께 시간을 보내게 되어 좋았습니다.

육신을 위한 빵과 영혼을 위한 성경 말씀을 가까이 하며 세밑을 보내게 되어 든든합니다.

조금 있으면 곧 시작되는 2011년에는 모두 모두 건강하시고,
함박웃음 가득한 나날이 되시길 기도합니다!

“내 계명은 곧 내가 너희를 사랑한 것같이 너희도 서로 사랑하라 하는 이것이니라 / 사람이 친구를 위하여 자기 목숨을 버리면 이에서 더 큰 사랑이 없나니 / 너희가 나의 명대로 행하면 곧 나의 친구라”(요한복음 15장 12-14절)

댓글

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

북어대가리

소설『높고 푸른 사다리』를 읽고

정직하고 친절한 기업들